본당게시판

찬미예수님
하느님의 창조사업을 원상회복하기 위하여,
우리 천주교인은 세상에서 빛과 소금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함께 +2 공유바랍니다 . .


안녕하십니까?
"생명교육"을 위한 사이트 운영자 '한사람의생명'입니다.
낙태공론화 관련하여, 올바른 결정에 도움을 드리고자 안타까운 마음에 글을 올립니다.
세상에는 아이가 없다 말들이 많지만, 한편으로는 1년에 120만명 ~ 150만명의 아이들이 낙태로 죽어가고 있습니다.
한 명의 아이가 태어날 때 3,4명의 아이들이 낙태로 죽어가고 있습니다. 안타까운 일입니다.

"인간은 잉태되는 그 순간부터 '한사람의생명'으로 인정되고 존중되어야 합니다."
어머니가 자기 자식을 죽이는 경우는 없습니다.
더더욱 안타까운 것은, 엄마 아빠가 자기 뱃속의 아이가 그렇게 처참하게 죽어간다는 사실을 모른다는 것입니다.
그 아이는 어머니 소유가 아닙니다. 뱃속의 그 아이는,
잉태되는 그 순간부터 '한 인격'으로 인정되고 존중되어야 할 우리들과 똑 같은 소중한 '한생명'입니다.

갓난 아이와 뱃속의 아이, 무엇이 차이입니까?
보이지 않는 뱃속의 아이도 똑 같은 소중한 '한 생명'입니다.
뱃속의 한달된 아이와 열달된 아이의 차이는 무엇입니까?
하나입니다. 똑 같은 소중한 '한사람의생명'입니다.

올바른 입법, 정책결정을 하기 위해서는, 낙태에 대한 진실을 정확히 아셔야 할 것입니다.
"작은한생명의진실" www.openlife.info 통해서 '낙태의진실'을 분명하게 아시고 올바른 입법, 정책결정을 하여야 할 것입니다. ( 시간은 8분 정도입니다.)

원하지 않는 임신을 한 경우, 입양도 축복일 것입니다.
전남 해남군의 경우같이, 정부의 대폭적인 경제적지원도 필요할 것입니다.
임신으로 인한 경력단절 현상도 사회적으로 없어야 할 것입니다.
이러한 지원입법, 지원정책쪽으로 방향을 잡아야 할 것입니다.

올바르지 못한 '죽음의결정'으로 인해서,
우리들과 똑 같은 소중한 '한사람의생명'이 낙태로 처참하게 죽어간다는 사실을 정확히 아시고,
인명경시풍조 및 인간존엄성과 생명의사랑에 대한, 사회 전반에 걸쳐 좋지 않은 영향이 미칠 것입니다.
부디, 올바른 '생명의결정'을 할 수 있도록, 함께 +2 공유바랍니다 . .
고맙습니다

www.onelife10.org 운영자 한사람의생명


알렐루야 아멘


가까운 교우분들과 함께 +2 공유바랍니다.
평화를 빕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0 2021년도 본당 견진성사와 견진교리 안내 서재하 2021.03.03 208
79 [ 청와대 청원글 ] 동의 부탁드립니다 . . 1 김준그레고리오 2020.11.24 473
78 본당 레지오(Pr) 주회합 실시 서재하 2020.10.12 328
77 미사 안내 서재하 2020.09.11 379
76 본당 소모임 재개 안내 서재하 2020.06.08 349
75 본당 미사시간 안내 서재하 2020.05.28 313
74 너무 고민 말고 도움을 청하라 추후치 2020.03.12 224
73 너는 또 다른 나 사랑님아 2019.11.28 288
72 제21회 대전교구장기테니스대회 3위 입상 서재하 2019.10.11 318
71 성체조배 특강 서재하 2019.09.27 282
70 우리집에 관심을 ! 무성산 2019.08.21 264
69 가톨릭 영어기도서 전신혜미카엘라 2019.07.31 294
» [ 한사람의생명 ]관련하여, 함께 기도바랍니다 . . 3 김준그레고리오 2018.12.14 528
67 엔도슈사쿠 침묵 file 이정순안젤라 2017.12.15 1384
66 더늘어 만이천포기 김장 마무리 마중물 2017.11.24 1393
65 만천포기 김장준비 마중물 2017.11.23 1234
64 13회를 맞는 사랑의 김장담그기. 마중물 2017.11.23 977
63 성체조배 1 방재봉 2017.11.14 1127
62 부동산114 주공4단지건너 대아상가1층 방재봉 2017.11.05 1272
61 행복한 삶 1 너는또다른나 2016.05.21 48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